© 2015 by ginger records.

​부산광역시 사상구 냉정로 115-1  | gingerrecordskorea@gmail.com | 070-7556-1478

말린쇠똥 (미국 서부 개척 시대에 연료로 썼음) 이란 사전적 의미.

껍데기만 화려한 것보다, 보잘 것 없지만 진정성을 내포한 인간적인 향수를 표현하고 싶다는 의미로 결성.


2015년 첫 싱글 [Woman's Cry]를 시작으로 2016년 진저레코드에 합류와 함께 1집 정규앨범 [귀가]를 발매하고,

 

밴드의 연고인 부산을 중심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블루스를 기틀로 정통한 사운드를 살려 록밴드의 초창기시절로 회귀하는 것이 팀의 이상적인 목표.

 

개성있는 색을 드러내면서도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음악을 하고자 한다.

Rather than having a fancy shell, make it a means to express a personal perfume that is humble but contains authenticity.

 

With its first single released in 2015, it has released its first album as a member of the ginger record in 2016,

 

and continues to be active in Busan, the home of the band.

 

The ideal goal of the team is to return to the early days of the rock band by making use of sound familiar to the blues.

 

He wants to play music that reveals individual colors but is sympathetic to anyone.

최세련 Choi Se-ryun (Vocal) | 유원석 Ryu Won-seok (Guitar) | 윤건 Yoon Gun (Drum)

Facebook https://www.facebook.com/TheCowChips

 Twitter https://twitter.com/TheCowChips

Instagram https://www.instagram.com/cowchips_official